[돼지군] 하늘 참 파랗구나

豚豚 돼지 2010.05.27 21:52


파란색에 대한 왠지 모를 불신감(?)을 느끼던 와중...

'아, 색깔이 문제인 것은 아니구나...' 하는 걸 깨닫게 해 준 하루.

참 유쾌하고 즐거운 기분이 드는 하늘이었다.

한동안 비가 와서 보지 못했던 하늘 색이어서 더 그랬을까?

어딘가 놀러 가고 싶은 탁 트인 하루였다. 날씨만 본다면..





전선이 어지러운 우리 동네.




참 멀리까지 잘 보이더라.



어두워 질수록 점점 진해지는 하늘 색.

해가 질 무렵의 30분은 코발트 블루 색 하늘을 찍을 수 있다는데...  언제 한번 도전 해 봐야지.




아주 가끔은 리뷰 이외에도 블로그질을 하는 돼지군..

이상 포스팅 끝!

설정

트랙백

댓글

  • BlogIcon 안단테♪ 2010.05.28 11:40 신고 ADDR 수정/삭제 답글

    하늘 참 예쁘게 잘 찍으셨네요^^
    저도 예전에는 파란색 계통을 별로 좋아하지 않았는데, 요즘에 점점 마음에 드는 듯^^;;