상세 컨텐츠

본문 제목

[돼지군] 이빨을 튼튼하게. 치실을 사용하자!

豚豚 돼지

by 눈뜨 2009. 2. 9. 00:46

본문

728x90

부실한 잇몸과 이빨을 지닌 돼지군. 치실이 그렇게 좋다고 하길래 사용 해 보기로 하였다.

뭐, 눈뜨 블로그에 임시직으로 취직한 자의 사명감이 있기도 하고… 하여간 살펴보자.

꽤나 유명하신 오랄 비 제품. 왓슨스에서 2800원인가, 2900원에 모셔왔다. 무려 왁스칠도 되어 있는 거라고 한다.

 

어디 어떻게 사용하는지 살펴 볼…  이봐! 왜 영어로 써 있는 건데?? 그 설명마저 찢어져 있는 건 뭔데-_-

하여간 45센티쯤 뽑아서 양손 가운데 손가락에 감고  엄지와 검지로 잡아서 이빨 사이를 청소 하라는 것 같다. (아님 말고)

 

크기는 이정도. 50M 길이가 들어있다고 하니까, 100번은 더 사용하겠다.

 

뚜껑을 열면  이런 구조로 되어 있어서 실을 잡아 당겨 은색 고리에 걸어 끊어서 사용하면 된다.

 

이런 식으로 말이다.  이 사진을 본 눈뜨 왈  ‘닌자의 무기 같소’  음… 동감한다. 뭐 나름 이빨 사이의

치태를 공격하는 물건이긴 하지… (응?)

 

 

하여간, 사용해 본 소감은

참 어렵다. 특히 어금니는 어떻게 끼워서 청소해야 하는지 대략 난감하다. 사용법을 찾아보면 적응하면

익숙해 질 거라고 하는데…  익숙해 지는 건 둘째 치고, 공공장소에서 하기에는 꽤나 격한 자세가 나올 것 같아서

집에서 자기 전에나 사용해야겠다.  이럴 거면 휴대하기 좋은  크기를 고른 이유가 없어지는군… 쩝.

 

그렇고 그런 일상 이야기… 포스팅 끝!

관련글 더보기

댓글 영역

  • 프로필 사진
    2009.02.10 14:02
    실로 입안을 청소하는 건가요? 특이하네요.
    • 프로필 사진
      2009.02.11 00:51
      외국에서는 꽤 많이들 사용 한다고 하더군요. 이빨 사이에 낀 음식 찌꺼기나, 치석의 원인이 되는 세균막 등을 제거 해서 구강 관련 질환을 많이 예방 할 수 있데요. 그래도 익숙해 지기가 어렵네요..^^;
  • 프로필 사진
    2009.12.12 13:34
    저도 한 번쯤 사용해 보고 싶지만, 잇몸을 다칠까 봐 못 하겠다는...
    • 프로필 사진
      2009.12.21 01:16
      잇몸에 푹 찔리면 다칠 수도 있겠지만, 잘 사용하면 오히려 잇못이 건강해집니다^^ 걱정 말고 사용하세요~
  • 프로필 사진
    2010.06.30 14:51
    아 저도 이거쓰는데 맨끝에잇는 어금니 열라 어렵네영ㅜ
    • 프로필 사진
      2010.06.30 16:37
      그렇죠 안쪽 어금니는 손을 넣기도 어렵고..ㅎㅎ

      그래서 일반적으로는 치실로 해결하고, 치간칫솔도 구매해서 사용중입니다..^^;