상세 컨텐츠

본문 제목

내 집 장만의 꿈

雜談 주절/日常 살이

by 눈뜨 2010. 10. 9. 15:49

본문

 

거품이 넘치는 휴대폰 파우치 값에 기겁을 하고 발솜씨를 발휘해 봤다. 글램이한텐 초큼 미안하지만.. (ㅡ.ㅡ) 팔자려니 해

관련글 더보기

댓글 영역